현재시간 : 2021.9.24 금 20:09

정다현 피아니스트, 6월 9일 귀국 독주회 열어

피아니스트 정다현의 봄을 안겨주는 공연, 예술의전당에서 개최되다 국정보안뉴스l승인2021.06.25l수정2021.06.25 15: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드러운 봄바람 같은 따뜻하고 아름다운 피아노 음색이 가슴 속 깊이 감동으로 전해졌다. 지난 6월 9일 (수) 오후 7시 30분 정다현 귀국 피아노 독주회가 예술의 전당 리사이틀홀에서 펼쳐졌다.

피아니스트 정다현은 예원학교 입학 후 음악저널 콩쿠르 1위, 빈 뮤직세미나 국제 콩쿠르, 아시아 국제 쇼팽 피아노 콩쿠르 1위 등 국내뿐 아니라 국제 입상을 통해 음악성을 높이 평가받으며 일찍이 두각을 나타냈다. 서울예고, 서울대학교 졸업 후 미국 줄리어드 음악대학 석사과정에 입학하며 예술과 문화의 중심지 뉴욕에서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며 음악적 견해를 넓혔고, 다양한 연주 활동을 하던 중 줄리어 음악대학이 주최한 챔버 페스티벌 오프닝 무대를 통해 뉴욕 타임즈로부터 '뛰어난 민첩성과 품위 있는 연주'라는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당 타이 손이 주최한 하노이 국제 피아노 콩쿠르 2위와 쇼팽을 가장 잘 연주한 참가자에게 주어지는 'The Best Chopin Solo Work Player'상을 받은 정다현은 베트남 하노이 오케스트라와 협연 무대를 가지기도 했다. 줄리어드 음악대학 졸업 후에도 끊임없는 학구적 노력을 이어오며 서울대학교 박사과정에 입학, 다양한 연주를 펼치며 학자의 길을 걷고 있다.

이번 독주회는 바흐의 '이탈리아 협주곡 바장조 작품번호 971(talian Concerto in F Major, BWV 971)' 곡으로 화사한 햇살이 넘치는 이탈리아를 표상하며 경쾌하고 생동감 넘치는 분위기와 정다현의 원숙한 기교로 무대 첫 막을 열었다. 이어 슈만의 '심포닉 에뛰드 작품번호 13(Symphonic Etudes, Op.13(Late Version 1852) and Op. Posth.)' 곡을 들려줄 예정인데 슈만이 피아노라는 악기를 통해 오케스트라적인 음악을 나타내고자 하는 열망이 담긴 작품인 만큼 피아노의 확정성을 여실히 보여주었다.

2부 무대에서는 봄을 한껏 느껴볼 수 있는 아름답고 낭만적인 모차르트의 '피아노 소나타 18번(Piano Sonata No. 18 in D Major, KV 576)' 곡을 선사하였고, 쇼팽의 걸작이자 명곡으로 평가받는 '피아노 소나타 3번(iano Sonata No.3 in b minor, Op.58)' 곡으로 쇼팽 특유의 색을 통일감 있게 나타내면서 각 악장마다 다른 분위기로 드라마틱한 연주를 선보였다.

현대음악에도 남다른 애정을 가진 그녀는 전문단체인 앙상블블랭크(ensemble blank)를 창립했다. 주요 멤버로 참여해 국립현대미술관 'MMCA나잇광장', 일신홀, 금호아트홀 연세 '베토벤이 상상한 미래', 살롱드무지크 '아름다움의 정의'와 같은 다양한 콘셉트의 연주활동을 통해 현대음악 대중화에 열정을 쏟고 있다. 현재는 인천예고, 계원예중·고, 호서대에 출강하며 후학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이 공연은 WCN 주최로 예원학교, 서울예술고등학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줄리어드 음대 동문회가 후원하였다.


국정보안뉴스  webmaster@pinews.co.kr
<저작권자 © 국정보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정보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견지동 110-32 우정에쉐르 3층 전층   |  대표전화 : 02)775-8801  |  팩스 : 02)734-880  |  등록번호 : 서울 아 03485
발행인 : 하금석  |  편집인 : 하금석  |  등록년월일 : 2014.12.17  |  발행년월일 : 2015.01.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금석
Copyright © 2021 국정보안뉴스. All rights reserved.